updated. 2018.12.14 금 10:40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해양/생태 오염·방제·구난 환경행사
영암 용당부두 앞 해상 기름 유출돼 긴급방제
  • 박희정 기자
  • 승인 2016.08.11 13:17
  • 호수 0

   
 
   
▲ 용당부두에서 유흡착재를 이용해 기름을 수거하고 있다.
전남 영암군 삼호읍 용당부두 앞 해상에서 기름이 유출돼 해경이 긴급방제에 나섰다.

목포해양경비안전서는 지난 10일 오후 4시 10분경 전남 영암군 삼호읍 용당부두 모래하차장 앞 해상에 검은 기름이 유출되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즉시 방제정 및 유회수기 등 방제장비를 동원해 방제작업을 실시했다.

목포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40분경 모래운반선 S호(1,137톤, 부산선적, 승선원 9명)가 용당부두에서 기름을 받던 중 부주의로 약 303리터의 벙커A유가 해상에 유출돼 방제정 1척, 경비정 및 순찰정 2대, 해양환경관리공단선을 동원하여 폭 1m × 길이 70m의 기름띠를 유흡착재와 유처리재를 이용, 방제조치를 실시한 결과 오후 8시 40분경 방제작업을 마무리했다.

약 2000톤의 모래를 싣고 있었던 운반선 S호는 새천년대교 공사현장으로 모래를 운반하기 위해 기름을 받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목포해경은 정확한 유출경위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퓨쳐에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희정 기자  doban03@hanmail.net

박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