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9.28 월 11:30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에너지 종합
한국에너지공단, 수요포럼으로 신기후체제 대비한다매주 수요일, 수요(水曜) 에너지정책 Vision 포럼 개최
  • 임호동 기자
  • 승인 2016.11.10 13:04
  • 호수 0
URL복사
   
 

한국에너지공단은 신기후체제 출범에 따른 에너지정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수요(水曜) 에너지정책 Vision포럼’을 발족하고, 지난 11월 9일부터 매주 수요일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파리 기후변화협정이 공식 발효되면서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신기후체제에 대응하기 위한 온실가스 감축 방안 마련 및 신규에너지 정책 개발 및 제도 개선을 목적으로 개최된다.

특히 이번 포럼에는 에너지 수요관리, 기후변화 대응,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신재생에너지 보급의 4개 테마를 중심으로 산ㆍ학ㆍ연의 다양한 에너지 전문가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참석자들은 배출권 거래제 동향 및 이슈를 점검하고 국가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며, ESS, 전기차 등과 같은 주요 에너지신산업의 보급 동향과 제도개선 방향 등 신산업 육성 방안에 관해 의견을 교류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신재생에너지 보급 활성화를 위해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동향 탐색 및 해외진출 전략을 마련하고, 에너지 수요관리를 테마로 ‘신기후체제 출범에 따른 수요관리정책 방향’등 에너지 수요관리 정책에 관한 논의도 진행할 예정이다.  

강남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이번에 새로 시행하는 수요포럼이 단편적인 제도 개선보다는 글로벌 흐름에 맞춰 장기적인 비전을 제시할 수 있는 균형 잡힌 에너지 정책을 논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퓨쳐에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호동 기자  ihd3333@naver.com

임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QR 코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