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9.28 월 11:30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종합 지자체
대구 상수도사업본부, 전국 최다 항목 수질검사 시행원수 수질검사 250개, 정수 수질검사 270개 항목으로 확대
  • 임호동 기자
  • 승인 2017.04.26 10:48
  • 호수 0
URL복사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올해부터 시민들이 더욱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전국 최고 품질의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원수와 정수의 수질검사 항목을 대폭 확대한다.

대구시는 5월 1일부터 확대 시행 예정인 수질검사에 지난해 205개 항목에서 45개 추가한 250개 항목, 정수는 지난해 200개 항목에서 70개 추가한 270개 항목이 검사를 거칠 예정이다.

수질검사 항목 확대를 위해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지난해 20억 3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농약류, 환경호르몬, 휘발성유기화합물질, 중금속류 등을 분석할 수 있는 액체크로마토그래피질량분석기, 기체크로마토그래피질량분석기, 유도결합플라즈마분광광도계 등 최첨단 수질분석 장비 6대를 구입했다.

또한 올해 1월 조직개편을 통해 6명으로 구성된 수질연구소 신물질연구팀을 신설했다. 신설된 연구팀은 자체감시항목 모니터링 및 신종미량유해물질 분석과 수질 안전성에 대한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며 신규 검사 항목에 대하여 국내․외 분석방법 검토와 자체 연구를 통한 항목별, 기기별 분석 최적조건을 도출하고 분석시스템을 표준화할 예정이다.

김문수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더욱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수질 검사를 통해 시민들이 믿고 마실 수 있는 고품질의 수돗물을 지속적으로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퓨쳐에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임호동 기자  ihd3333@naver.com

임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QR 코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