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8 금 10:24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해양/생태 자연/생태
국립공원관리공단,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 9곳 신규 지정오대산, 소백산, 덕유산, 변산반도, 다도해해상 무인도 등 9곳 멸종위기종 보호로 출입금지
  • 임호동 기자
  • 승인 2019.01.07 09:28
  • 호수 0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담비가 서식하는 오대산

국립공원관리공단은 1월 7일부터 오대산 1곳, 덕유산 1곳, 소백산 1곳, 변산반도 1곳, 다도해해상 5곳 등 총 9곳을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으로 지정해 2037년까지 관리한다.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은 멸종위기 야생생물 서식지 등 자연생태계와 자연경관 보호를 위해 사람의 출입을 엄격하게 제한하는 제도로 2007년부터 도입됐다.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에 무단으로 출입하는 등 위반 행위가 적발될 경우 ‘자연공원법’에 따라 최대 5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번에 새롭게 지정된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 9곳은 총 넓이 8.7㎢이며, ▲ 오대산 멸종위기 야생생물  담 및 삵 서식지, ▲ 덕유산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광릉요강꽃 서식지, ▲ 소백산 국제적 멸종위기종 모데미풀 및 연영초 서식지, ▲ 변산반도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흰발농게 서식지, ▲ 다도해해상 무인도 멸종위기 야생생물 Ⅰ급 수달 및 Ⅱ급 유착나무돌산호 서식지 등이다.

김진광 국립공원관리공단 자원보전처장은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은 멸종위기종이 서식하는 국립공원의 핵심지역인 만큼 이들 지역의 보호에 국민들의 각별한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이번에 신규 지정된 9곳을 포함하여 전국 21개 국립공원에 총 207곳의 국립공원 특별보호구역을 지정하여 관리하고 있다.  

임호동 기자  ihd3333@naver.com

임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