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7.22 월 08:47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종합 공고/채용/모집
통감, 20일 건대입구 플라스틱 빨대 퇴출 위한 ‘무료카페’ 운영친환경 빨대 사용해 하루 동안 무료로 음료 제공
  • 박희정 기자
  • 승인 2019.07.09 09:16
  • 호수 0

청년 비영리단체 ‘통감’이 20일 오후 12시 30분부터 18시 30분까지 건대입구역 1번 출구 부근에 위치한 ‘북카페 세모’에서 친환경 ‘일일카페’를 운영한다.

행사는 5월부터 진행 중인 통감의 플라스틱 빨대 퇴출 프로젝트 ‘빨대혁명’의 일환으로 플라스틱 빨대가 야기하는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친환경 빨대 사용을 독려하기 위해 기획됐다. 아름다운재단의 지원과 환경부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연간 10만개의 플라스틱 빨대 사용량 감축을 목표로 한다.

‘일일카페’에서 시민들은 옥수수, 종이, 대나무, 스테인리스, 실리콘 등 다양한 친환경 빨대들 중 직접 하나를 선택해 무료로 음료를 마실 수 있다. 그러나 통감은 “빨대를 사용하지 않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다”고 전한다.

또한 시민들은 일상에서 환경보호를 실천할 방안을 고민한 뒤 자신만의 환경서약서를 작성하는 시간을 갖는다.

‘일일(11)카페’라는 행사명은 매월 11일마다 플라스틱 빨대 사용을 멈추는 ‘빨대데이’에서 착안했으며, 오늘 하루만큼은 플라스틱 빨대 사용을 말자는 의미를 담았다.

현재 우리나라에서 연간 100억 개의 플라스틱 빨대가 버려지고 있는 것으로 추산된다. 그러나 플라스틱 빨대는 자원재활용법의 일회용품 규정 품목에서 제외돼 있다. 통감은 궁극적으로 플라스틱 빨대가 일회용품으로 규정돼 플라스틱 빨대 사용을 줄이는 실질적인 변화를 이끌어내고자 한다.

한편, 2016년 설립된 통감은 경쾌한 행동형 프로젝트를 통해 사회문제에 목소리를 내는 청년 비영리단체다. 설립 이후 꾸준히 청년의 관점에서 사회문제를 고찰하고 해결 방안 마련을 위해 다양한 행동형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2019년 서울시 비영리민간단체로 등록됐다.

박희정 기자  doban03@hanmail.net

박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