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8.21 수 08:20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기후/대기/토양 대기 환경행사
한․중 과학자, 미세먼지 해결 위해 지혜 모은다동북아 지역의 대기오염 해결을 위한 제1차 한․중 대기질 공개토론회 8월 12일부터 이틀간 개최
  • 김아영 기자
  • 승인 2019.08.12 09:38
  • 호수 0
URL복사

한․중 양국의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해결을 위한 ‘제1차 한․중 대기질 공개토론회(SKAF)’이 8월 12일부터 이틀간 서울 강서구 메이필드호텔에서 열린다.

이번 포럼은 양국의 과학자 20여 명이 한자리에 모여 미세먼지 예보와 확산 계산(모델링) 기법, 항공 및 위성관측 등 대기오염과 관련된 전 분야의 연구결과를 공유하고 자유롭게 토론한다.

특히, 그동안 양국이 한자리에서 다루기 힘들었던 동북아시아 지역의 월경성 대기오염에 대한 다양한 연구 결과들을 발표하고 토론한다.

아울러 포럼 참여 과학자들은 양국의 주요 대기오염 심화지역에 대한 대기오염물질 측정, 분석 및 배출량 산정 연구결과를 토대로 자국 내 대기오염물질을 효과적으로 저감하기 위한 방안도 제안한다.

우리나라가 중국보다 상대적으로 앞서있는 항공 및 위성 관측 연구 분야도 소개돼 중국 측 참여 과학자들에게 의미 있는 연구 경험과 사례를 공유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포럼에는 서울대, 북경대 등 양국을 대표하는 과학자 20여 명이 참석하며, 한국 측은 박록진 서울대 교수가, 중국 측은 장린 북경대 교수가 대표 과학자 역할을 맡았다.

이번 포럼을 제안하고 추진한 장윤석 국립환경과학원장은 “이번 한·중 대기질 포럼은 기존 대기질 공동연구단과 공조하여 민․관이 두갈래(투트랙) 연구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양국 정부의 대기오염 개선을 위한 두뇌 집단(싱크 탱크)의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2차 대기질 포럼은 2020년 2월 중국 베이징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김아영 기자  kimay0924@naver.com

김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QR 코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