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8.4 화 13:52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종합 법령·제도
제3기 환경오염피해 소송지원변호인단 출범취약계층에 대한 환경오염피해 법률 상담, 소송대리, 비용 등 지원
  • 임호동 기자
  • 승인 2020.07.17 09:39
  • 호수 0
URL복사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7월 17일 서울 종로에 위치한 광화문 설가온 컨퍼런스룸에서 제3기 환경오염피해 소송지원변호인단 위촉식을 가진다.

제3기 소송지원변호인단에는 대한변호사협회 등의 추천을 받은 변호사 20명이 참여했으며, 이들은 올해 7월부터 2년간 취약계층에 대한 환경오염피해 소송지원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소송지원변호인단은 현장을 찾아가 피해자들에게 소송 절차, 서류 준비 등을 법률 자문하고, 저소득층 피해자에 대해서는 직접 소송대리인 역할을 맡는다.

2016년 1월부터 시작된 환경오염피해 소송지원제도는 저소득층·노약자·장애인 등 취약계층이 환경오염피해를 입어도 경제적 어려움 또는 법률적 지식의 부족으로 피해 배상소송을 진행하지 못하는 경우에 전문 변호사의 법률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한 제도이다.

환경부는 20명 규모의 소송지원변호인단을 상시 운영하면서 소송지원을 신청한 취약계층과 소송지원변호인단 소속 변호사를 연계하고, 소송에 드는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2016년부터 현재까지 10개 지역 163명이 환경오염피해 소송지원을 신청해 환경부는 9개 지역 161명(법률 자문이 4건, 소송대리가 5건)을 지원한 바 있다.

하미나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관은 “환경오염피해소송지원 제도의 인지도가 높아져, 소송지원변호인단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며, “제3기 소송지원변호인단을 내실 있게 운영해 더 많은 피해자들이 환경오염피해 소송지원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환경오염피해 소송지원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 우편 또는 직접방문 등을 통해 신청 가능하며, 지원대상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전화(02-2284-1844)로 사전 상담할 수 있다.

임호동 기자  ihd3333@naver.com

임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QR 코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