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금 11:42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해양/생태 해운·조선
한국과기원,‘이달의 KIOST인상' 김기섭 박사 선정함정용 워터제트 추진장치 개발
  • 김승천 기자
  • 승인 2012.09.03 10:23
  • 호수 0
URL복사

한국해양과학기술원(원장 강정극)은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해양운송연구부 김기섭 박사를 ‘이달의

   
 
KIOST인상’ 올해 세 번째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김기섭 박사는 함정(PKX-A)용 워터제트(waterjet) 추진장치 개발을 주관하고, 이를 방위사업청 함정건조사업에 반영하여 실용화에 성공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워터제트 추진장치는 기존의 일반 프로펠러 추진기의 한계를 넘어서, 엔진과 연결된 펌프를 가동해 배 밑바닥에 있는 흡입구로부터 물을 빨아들인 후 노즐을 통해 가속된 물을 배 뒤쪽으로 분사하여 배가 전진하는 힘(추력)을 발생시키는 추진시스템을 말한다. 고속여객선, 고속함정과 같은 고부가가치 선박개발에 필수적인 워터제트 추진장치는, 지난 2006년 순수 국내 기술로 개발되기 이전에는 국내 함정 및 경비함에 사용된 장비를 스웨덴, 네덜란드, 뉴질랜드 등으로부터 전량 수입하여 탑재해왔다.

김기섭 박사 연구팀과 두산중공업 등 참여기업의 공동연구로 개발된 함정용 워터제트 추진장치는 국외기술에 100% 의존하는 것에서 탈피함은 물론, 군사기밀 해외 유출을 방지함과 동시에 국내 관련 산업기술의 활성화를 이끌어 온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해군 함정(PKX-A) 17척에 탑재되어 총 680억 원의 수입대체 효과를 거둔 바 있다. 또한 앞으로 해군의 함정뿐만 아니라 고속유람선, 구조선, 경비정 등 민‧군수 분야에서 관련 기술이 상용화되면 연 300억 원 이상의 수입대체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부산대학교 조선공학과와 동대학원(석사) 및 카이스트 기계공학과(박사)를 졸업한 김기섭 박사는 한국선박연구소, 한국기계연구원을 거쳐 2003년 한국해양과학기술원에 입원한 이래, 해양운송안전연구본부장을 역임하고 현재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책임연구원으로 재직 중이다.
 

김승천 기자  eco@ecofuture.co.kr

<저작권자 © FUTURE EC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QR 코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