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금 11:42
FUTURE ECO
상단여백
HOME 보건환경/실버 식음료 뉴스속보
던킨에서 커피 사지 마라식약청, 유통기한 지난 원두커피 적발, 회수 조치
  • 정선 기자
  • 승인 2012.12.14 10:26
  • 호수 0
URL복사

식약청, 던킨도너츠 커피 제품 회수 조치

해당제품 구매자 반품 가능

유통기한이 경과한 원두로 만든 던킨도너츠 핸드드립 커피 제품 2종

던킨도너츠에서 유통기한이 지난 원료로 만든 커피 제품을 판매하다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전국 274개 던킨도너츠 매장에서 판매된 핸드드립 커피 제품에 유통기한이 지난 원료가 사용된 것을 확인하고 회수 조치했다고 14일 밝혔다.

유통기한이 경과된 원두가 쓰인 제품은 '핸드드립커피 수마트라'(유통기한 2013.9.16)와 '핸드드립커피 콜롬비아'(유통기한 2013.9.23) 2종이다.

식약청은 총제조물량 15만230개 가운데 14만3천762개를 압류했으며, 이미 팔려나간 6천468개에 대해 회수 명령을 내렸다.

식약청에 따르면 던킨도너츠 매장에서 판매되는 핸드드립 커피를 제조하는 다익인터내셔널은 유통기한이 9~26일 경과한 원두와 새로 볶은 원두를 9대 1의 비율로 섞어 제조했으며, SPC 그룹의 비알코리아㈜는 이를 공급받아 전국 274개 던킨도너츠 매장에 1만3천544개를 유통시켰다.

식약청은 이들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에게 해당사가 반품해 줄 것을 명령했다.

정선 기자  eco@ecofuture.co.kr

<저작권자 © FUTURE ECO,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환경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QR 코드

Back to Top